매거진

<소리도 없이> 그들의 위태로운 범죄 생활이 시작된다.

2020-09-15 오전 8:51:05 추천3 조회수3704

영화 <소리도 없이>가 충무로의 대표 연기파 배우인 유아인과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유재명의 첫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제공/배급: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 제작: ㈜루이스픽쳐스, BROEDMACHINE | 공동제작: ㈜브로콜리픽쳐스 | 연출: 홍의정 | 출연: 유아인, 유재명 | 개봉: 2020년 10월 예정]

믿고 보는 대세 배우들의 특급 조합, 유아인 X 유재명!
계획에 없던 유괴범이 된 두 남자! 첫 만남부터 완벽한 앙상블!




매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선보이는 두 배우, 유아인과 유재명이 <소리도 없이>로 첫 호흡을 맞춰 화제다. <소리도 없이>는 납치한 아이를 맡기고 죽어버린 의뢰인으로 인해 계획에도 없던 유괴범이 된 두 남자의 위태로운 범죄 생활을 그린 영화.

영화 <소리도 없이>에서 ‘태인’역을 맡은 유아인은 영화 <완득이>, <사도>, <베테랑>, <버닝>, <국가부도의 날>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장르를 뛰어넘는 탁월한 연기력을 펼치며 충무로 대표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베테랑>의 ‘조태오’역을 통해 대체 불가능한 악역 연기로 대중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바 있다. <소리도 없이>에서는 어떤 연유인지 말을 하지 않으며 범죄 조직의 뒷처리일로 근근이 살아가는 ‘태인’ 역을 맡아 처음으로 대사가 없는 연기에 도전했다. 예기치 못한 사건으로 시시각각 변하는 ‘태인’의 감정 변화를 표정과 눈빛, 몸짓만으로 표현해 내며 또 한 번 인생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태인’과 함께 사건에 휘말리는 인물인 ‘창복’은 드라마 [비밀의 숲], [이태원 클라쓰]와 영화 <명당>, <비스트>, <나를 찾아줘> 등의 작품에서 독보적인 연기를 선보인 유재명이 맡았다. 오는 10월 개봉하는 신작 <소리도 없이> 외에도 영화 <킹메이커>, <소방관>, <외계인(가제)> 등의 출연 소식을 알리며 섭외 0순위의 대세 배우임을 입증하고 있는 유재명은 계획에도 없는 유괴범이 되어버린 아이러니한 ‘창복’의 상황을 설득력 있게 그려냈다.



이처럼, 지금껏 본 적 없는 캐릭터로 연기 변신을 한 유아인, 유재명의 새로운 얼굴을 볼 수 있는 영화 <소리도 없이>는 공개된 티저 포스터와 예고편을 통해 벌써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예비 관객들은 처음으로 한 작품에서 만나 호흡을 맞추게 된 배우들의 조합에 “유아인과 유재명이라니”, “믿고 보는 두 배우다”, “연기가 기대된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며 뜨거운 관심을 보내고 있다. 신선한 캐릭터와 아이러니한 설정으로 흥미진진한 사건 전개를 기대하게 하는 <소리도 없이>는 두 배우가 보여줄 강렬한 시너지를 예고하며 2020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떠오르고 있다.
유아인과 유재명의 완벽한 앙상블로 주목을 받고 있는 영화 <소리도 없이>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대한민국 최대 영화 예매 사이트! YES24 영화

댓글(0)

오늘의 인기기사